강원이야기

동해시, 등산로 신설 ‘무릉권역 관광벨트 구축’ 본격화

세상을 널리 이롭게하라 2023. 3. 20. 12:39
728x90
반응형

동해시 제공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국민관광지 제1호이자 2023~2024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무릉계곡에 등산로를 추가 신설하는 등 인근의 관광자원과 연계, 산악관광 개발을 통한 무릉권역 관광벨트 구축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최근 저비용 여가 활용을 위해 도시 근교 생활권 산행수요가 꾸준히 증가함에 따라, 무릉계곡의 비경을 관람하고자 하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고 있다.

이에따라, 시는 안전하고 편리한 산행여건 조성을 위해 17억여원을 들여 무릉계곡 일원 등산로 2개 노선을 신설하고 정비를 추진할 계획이다.

 

올해 두타산성길 기존 등산로 0.8km 구간을 정비하고 용추폭포 등산로 0.2km 구간을 신설하게 된다.

 

이어 내년까지 피마름골 일원 등산로 2.66km 구간을 추가로 신설해 무릉계곡의 숨은 비경을 관람하기 위한 접근성을 높이고, 등산객 방문을 유도하고자 대내외로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시는 현재 등산로 신설 시 우려되는 무릉계곡 숲길 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보호가치가 높은 산림보호구역훼손을 방지하기 위해 동부지방산림청 등 유관기관 인·허가 협의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한편, 무릉계곡은 지난 2020년 베틀바위전망대 개방, 두타산 협곡 마천루까지 4.7km 전 구간이 개방되면서 전국의 등산객들에게 높은 인기를 끌고 있으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의 ‘2023년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지 100선’에 선정되는 등 각광을 받고 있다.

 

심규언 시장은 “지난 무릉계곡 베틀바위 산성길과 두타산 협곡 마천루 개방은 무릉별유천지, 무릉건강숲 오선녀탕과 함께 무릉권역 관광벨트를 착실히 완성해가고 있다”며, “앞으로 동해시는 도심관광, 해양관광에 이어 산악관광까지 모두 갖춘 4계절 체류형 관광휴양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출처 : 강릉뉴스(http://www.gangneungnews.kr)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