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원이야기

새해 첫날, 속초해변 해맞이 인파 북적

경자년 새해 첫날 속초해변에서는 해맞이 행사가 다양하게 펼쳐진 가운데 2만 5천여명의 해맞이 인파가 장엄한 일출을 맞으며 새해 소망을 기원했다.

속초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는 전날 밤부터 많은 인파가 몰린 가운데 2019년 한 해 동안 열심히 일하신 분들을 위로하는 의미를 담아 관내 청소년 공연팀과 속초뮤직인(세미클래식), 이준상(레인보우쇼) 등 다양한 공연으로 구성된 송년음악회와 불꽃향연 등의 각종 행사에 이어, 새해 1일 오전 6시 30부터는 속초시립풍물단의 대북·모듬북 공연, 라클라쎄의 성악 공연 등으로 희망찬 새해를 맞이했다.

추운 날씨에 해맞이 행사장을 관광객들을 위해서는 함께하는 떡국 떡, 온음료 나눔과 지역 사회단체가 운영하는 먹거리 부스도 운영했다.

또한, 속초 영금정방파제, 청호동방파제, 속초 청대산 등 속초 일출 명소에서도 새벽부터 많이 관광객들이 모여 새해소망을 기원하며 일출을 맞이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