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사랑 홍준일

더 넓고 더 깊게 그리고 더 넘치게

강원이야기

춘천시, 토요시네파크 누적 관람객 1,000명 돌파

강릉사랑 홍준일 2021. 9. 16. 11:00
반응형

춘천시정부가 개최하고 있는 토요시네파크가 코로나19 상황속에서도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받고 있다.

시정부에 따르면 지난 5월부터 9월 현재까지 토요시네파크 관람객은 1,000명이다.

월별로 살펴보면 5월 20명, 6월 80명, 7월 100명, 8월 200명, 9월(현재) 600명이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와 우천으로 인해 초반 관람객이 적었지만, 날씨 여건 개선 등으로 토요시네파크를 찾는 시민이 매달 늘고 있다.

‘토요시네파크’는 코로나19로 답답함을 호소하는 시민의 삶에 활력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지난 5월 15일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애니메이션박물관 특설무대에서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새벽을 알리는 루의 노래>, <안녕 티라노>, <라라랜드>, <나이브스 아웃> 등 총 13편의 다양한 영화를 상영했다.

또 <리틀 포레스트>의 임순례 감독, <택시 운전사>의 장훈 감독을 초청하여 시민과 함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토요시네파크를 찾은 시민의 반응도 뜨겁다.

지난 6월부터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조사 참여자 230명 중 83%가 토요시네파크에 대해 매우 만족한다고 답했고 89%는 내년에도 행사를 진행하면 좋겠냐는 질문에 매우 그렇다고 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토요시네파크는 철저한 거리두기와 방역 지침을 준수해 사전예약제로 운영한다.

신청은 춘천영상산업지원센터 홈페이지 (http://ccfc.or.kr/)에서 하면 되며 관람은 무료다.

오는 18일 <겨울밤에>상영 및 장우진 감독과의 대화, 25일 <중경삼림>이 준비되어 있다.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출처 : 강릉뉴스(http://www.gangneungnews.kr)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