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인제5

인제에서 '꽃길만 걷자' 2021. 10. 10.
인제, 고로쇠 수액 채취 ‘시작’ 인제군 남면 상수내리 일대 산자락에서 봄의 전령사로 불리는 고로쇠 수액 채취가 시작돼 상수내리 작목반 반원들이 고로쇠 수액을 채취하고 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2020. 2. 10.
12월, 인제에서 오케스트라 선율 100인 오케스트라, 꿈의 오케스트라가 제3회 정기연주회를 맞이한다. 100인 오케스트라 제3회 정기연주회는 8일 오후 6시부터 하늘내린센터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이날 공연에서는 100인 오케스트라의 지휘자인 헤럴드 필 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김봉미 상임 지휘자의 지휘 아래 정기연주회가 진행되며 총 10개의 파트로 구성된 오케스트라로 다양한 장르의 곡과 테너 류정필과 모티브싱어즈 등의 초청공연으로 관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진한 감동을 선사한다. 또한 꿈의 오케스트라 제3회 정기연주회가 9일 오후 5시에 100인 오케스트라와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군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꿈의 오케스트라 인제’는, 베네수엘라의‘엘 시스테마’의 교육철학을 바탕으로 한 한국형 엘 .. 2018. 12. 3.
평창올림픽 성화봉송(86)-인제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라는 슬로건으로 전국을 달리고 있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화가 25일(목) 빙어 축제로 유명한 인제를 달리며 올림픽 주경기장에 한발 더 가깝게 다가갔다.지난해 11월 인천에 도착해 제주도와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를 비롯해 경기도와 서울을 달린 성화는 강원도 인제군을 찾아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기원했다.성화의 불꽃은 강원도 대표 겨울 축제인 인제 빙어축제의 무대를 밝히며 시민들에게 성화가 가진 열정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성화의 불꽃은 빙어축제 행사장을 달리며 시민들과 함께 평창 동계올림픽의 붐을 조성하는 한편 전 세계에 축제의 현장을 소개했다.이날 성화봉송단은 파주와 철원, 화천, 양구에 이어 한반도와 전 세계의 평화를.. 2018. 1. 26.
아름다운 내설악의 고장, 인제 천리길 함께 걸어요! 사랑스런 고향 인제를 한 걸음 더 들어가 보듬어 보자고 시작한 인제 천리길 탐사가 오는 9월 2일부터‘인제 천리길 함께 걷기’로 이름을 바꾸고 제2차 탐사 대장정에 들어간다. 인제천리길추진위원회(위원장 김호진)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인제군의 골골이 숨겨진 옛사람의 정취가 묻어 있는 전설을 듣고 넉넉한 품으로 안아주는 동네 사람들의 삶의 이야기를 나누는 발걸음을 함께하고자 뜻을 담아 이 같이 명칭을 바꿨다. 인제 천리길 2차 탐사는 귀둔 곰배골 입구에서 오작골을 거쳐 진동1리에 이르는 코스를 시작으로 오는 10월 28일 남면사무소에서 출발해 남전리를 거쳐 인제산촌민속박물관에 이르는 코스까지 총 10차례로 구성돼 있다. 인제천리길 탐사대 이름으로 진행된 1차 탐사는 지난 5월 20일부터 7월 23일까.. 2017. 8. 23.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