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반도 섬

양구군, 파로호 뱃길 나루터 수상레포츠시설 28일 재개장 양구군, 파로호 뱃길 나루터 수상레포츠시설 28일 재개장한반도 섬 인도교 건설공사로 휴장한 지 1년 9개월여 만에.. 파로호 인공습지의 한반도 섬 입구에 자리한 파로호 뱃길 나루터가 28일(금) 오전 9시부터 개장해 방문객들이 수상레포츠를 즐길 수 있게 됐다. 계류장은 딩기요트 3대 트라이보트 3대, 수상자전거 6대, 카누 4대, 카약 10대 등을 보유하고 있다. 나루터는 휴무일을 제외한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모든 날마다 운영된다. 파로호 뱃길 나루터는 지난 2015년 7월 31일 개장했으나 같은 해 10월 12일부터 시작돼 지난해 9월말까지 계속된 한반도 섬 인도교 건설공사로 인해 임시 휴업에 돌입했으며, 이후 가뭄으로 인공습지의 수위가 낮아져 운영이 중단됐다가 이날 재개장하게 됐다. 또한 파로호 환경.. 더보기
양구에 오면 한반도 일주 수질 개선 위해 환경음악분수와 폭기식 분수도 설치 추진 양구군은 파로호 인공습지 수변공간과 연계해 한반도 섬을 누구나 쉴 수 있는 자연공원으로 조성하고, 파로호 주변 관광시설들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하는 ‘한반도 섬 그린 프로젝트 사업’과 파로호 인공습지의 수질을 개선하고 볼거리 있는 관광지로 조성하는 ‘파로호 상류 습지조성구역 수질개선과 지역자원화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부터 내녀까지 2년에 걸쳐 추진되는 한반도 섬 그린 프로젝트 사업에는 국비 15억6천만 원과 군비 3억9천만 원 등 총 19억5천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올해에는 한반도 섬을 한 바퀴 도는 총연장 1.1㎞, 폭 3m의 둘레길에 포장공사를 실시해 관광객들이 편안하고 쾌적하게 산책을 즐길 수 있도록 하고, 한반도 섬 둘레길에 수양벚..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