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릉이야기

강릉 ‘정동심곡 바다부채길’ 부분개장

by 강릉사랑 2022. 7. 14.
반응형

◇심곡매표소~투구바위 인근, 약1.5km 구간

 

 

<강릉시 제공>

 

강릉시에 따르면, 2020년 태풍피해 및 2021년 낙석피해 등으로 인해 운영이 중단되었던‘정동심곡 바다부채길’에 대하여, 재해복구사업 1차분이 준공됨에 따라 15일(금) 부분 개장한다.

 

‘정동심곡 바다부채길’은 동해 탄생의 비밀을 간직한 2,300만 년 전 지각변동을 관찰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해안단구에 조성되어, 2017년도에 개장 및 강릉관광개발공사에서 운영하면서 연간 70여만 명이 방문한 핫 플레이스로 많은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었다.

 

최근 코로나19 일상회복에 따라, 강릉을 찾는 관광객들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피서객들에게 볼거리 및 힐링공간 등을 제공하기 위하여 재해복구사업 1차분이 완공된 구간을 우선 개방하고, 전체구간 개장은 금년 8월 말경 예정이다.

부분개장 구간은, 전체 2.86km 중 심곡매표소부터 투구바위 인근 약 1.5km 구간이며, 입장료는 일반인(성인 기준)은 기존 3,000원에서 1,000원이 할인된 2,000원, 강릉시민 및 교류도시 시민 등은 기존 2,000원에서 500원이 할인된 1,500원이다. 정동매표소에서는 입장이 불가하다.

강릉시 관계자는“올해 8월 중 2차분 복구사업도 준공될 예정이라서 전체구간 개장도 조만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며 “지난 많은 사랑에 감사드리고 일상으로의 빠른 회복을 기원하면서,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방문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은주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www.gangneungnews.kr/

 

강릉뉴스

웰빙숙박, 볼거리, 커뮤니티, 멀티미디어, 구독신청, 문의.

www.gangneungnews.kr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