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낙산사

평창올림픽 성화봉송(89)-양양 지구촌 최대의 겨울 축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가 28일(일) 천년고찰 낙산사를 밝히며 대회시작을 알리는 개회식장에 한발 더 가깝게 다가갔다.'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이란 슬로건으로 전국을 달리고 있는 성화는 고성과 속초에 이어 양양을 달리며 낙산사를 비롯해 강원도가 가진 빼어난 자연경관 등을 세계에 소개했다. 이날 성화는 신라시대 의상대사가 창건한 천년고찰 낙산사에서 그 불꽃을 피웠다.관세음보살이 머무른다는 오봉산에 있는 낙산사는 한국전쟁을 비롯해 산불 등에 의해 소실되면서도 꿋꿋하게 자리를 지키며 1000년이 넘는 시간을 한반도와 함께한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사찰 중 하나다.성화의 불꽃은 해수관음상을 시작으로 칠층석탑, 보타전, 의상대 등을 비추며 낙산사에 .. 더보기
양양 낙산사, 동계올림픽 외국인 템플스테이 운영 양양 낙산사, 동계올림픽 외국인 템플스테이 운영- 낙산사, 신흥사, 월정사, 백담사, 삼화사 등 5개소 외국인 지정사찰 선정 - 천년고찰 양양 낙산사가 2018평창동계올림픽 대비 외국인 템플스테이 지정사찰로 운영된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지난 24일 양양군청에서 낙산사를 비롯한 도내 5개 지정사찰 관계자와 강원도 및 시․군 담당자 20여명이 함께한 가운데 간담회를 가지고 평창동계올림픽 관련 템플스테이 프로그램 운영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에 평창동계올림픽 외국인 템플스테이 사찰로 지정된 곳은 양양 낙산사와 속초 신흥사, 평창 월정사, 인제 백담사, 동해 삼화사 등 총 5개소로 강원지역 사찰 중 지난해 운영평가 C등급 이상인 사찰을 대상으로 했다. 낙산사의 경우 취숙헌(3인실 4개소, 7인실 1개소)과 인월.. 더보기
민주정부를 준비하는 모임(민준) 하계 워크숍 다녀왔습니다. 민준(민주정부를 준비하는 모임) 하계워크숍 다녀왔습니다. 민준은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을 이어 제3기 민주정부를 꼭 만들기 위해 준비한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모임입니다. 오랜만에 회원들이 함께하는 많은 토론과 함께 멤버십을 높였습니다. 소중한 추억으로 남기기 위해 기록합니다. 첫째날 속초 코마린 요트장에서청초호와 동해 바닷가 그리고 작은 섬 조도바다에서 바라보는 설악산, 울산바위 설악산 권금성에서 케이블카를 타고 내려다보는 설악산과 속초의 전경그리고 권금성을 배경으로 단체사진 하나 속초 바다의 시원한 생선회, 오징어, 전복, 멍게 그리고 마지막은 얼큰한 매운탕 동지의 생일을 축하하며 조촐한 축하파티달인이 만든 녹차케익, 소주 각 1병, 그리고 우리들의 이야기 더 무엇이 필요한가? 첨단 노래방에서 광란의 밤.. 더보기